뉴스 및 이벤트
  • 볼보자동차,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 모델 8종 출시

    2014-06-02

    안전을 넘어, 새로운 심장으로 더욱 강력해진 다이내믹 볼보!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신형 엔진과 트랜스미션을 적용한 ‘DRIVE-E Powertrains(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 모델 8종을 오늘(2일) 전격 출시했다.

     

    지난 달 27일, 국내 최초로 공개한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은 첨단 기술이 집약된 신형 4기통 가솔린 또는 디젤 엔진과 8단 기어트로닉 변속기가 조합된 파워트레인으로, 세계 최초 i-ART 기술, 슈퍼 차처 및 터보 차저, 엔진 경량화 등을 통해 강력한 성능과 효율성을 동시에 갖춘 것이 특징이다.

     

    볼보자동차는 새로운 파워트레인 모델 출시를 통해, 기존의 확고한 안전의 이미지를 넘어 성능까지 강조하겠다는 방침이다.

     

    ▶스포츠 세단 S60 – 2종 출시

    다이내믹 스포츠 세단 S60은 S60 D4와 S60 T5 에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을 적용했다. S60 D4는 동급 최고 수준의 토크(40.8kg•m)는 유지하고 최대 출력을 기존 163마력에서 181마력으로 끌어올려 더욱 파워풀한 드라이빙이 가능하다. 성능과 함께 복합연비도 17.1km/l(고속도로 연비20.4km/l)의 1등급 연료 효율성 기록하며 기존 모델 대비 22% 향상됐고,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113g/km으로 20% 감소했다.

     

    S60 T5 역시 최대 출력을 기존 213마력에서 245마력으로 높이고, 최대 토크도 30.6 kg•m에서 35.7 kg•m로 끌어올려 동급 최고 수준의 성능을 갖췄다. 연료 효율성도 11.7km/l(고속도로 연비 15.0km/l)로 개선했다.

     

    기존 첨단 안전 시스템 및 편의장치는 그대로 이어간다. 볼보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적용한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를 비롯해 야간 안전 운행을 돕는 ‘액티브 하이빔 컨트롤 Ⅱ(Active High Beam Control Ⅱ)’, ‘레이더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Radar Blind Spot Information System) 등을 기본 적용했다. 가격은 S60 D4가 46,400,000원, S60 T5가 48,400,000원이다. (VAT 포함)

     

    ▶플래그십 세단 S80 – 3종 출시

    플래그십 세단 S80은 S80 D4, S80 D4 프리미엄(Premium), S80 T5 프리미엄(Premium) 등 3종을 출시했다. 엔진 및 변속기는 위와 동일하며, S80 D4와 S80 D4 프리미엄은 복합연비 16.1km/(고속도로 연비 19.5km/l)로 1등급 연비를 기록, 연료 효율성이 기존 모델 대비 17% 향상됐다. S80 T5 프리미엄의 복합연비는 12.0km/l(고속도로 연비 15.0km/l)이다.

     

    여기에 S80 D4 프리미엄과 T5프리미엄은 기존 D5급에 적용되는 첨단 안전 시스템과 편의장치를 대거 적용했다. 주행 중 전방의 차량 또는 보행자와 추돌 위험이 예측될 경우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작동하는 ‘인텔리 세이프(Intelli Safe)’ 시스템을 비롯해, 차량의 속도는 물론 차간 거리까지 자동 조절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daptive Cruise Control)’, 고품격 사운드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을 기본 적용해 뛰어난 상품성을 갖췄다.

     

    또한, 18인치 휠은 주행의 안정감을 더하며, 사이드 볼스터가 확대된 다이내믹 레더 시트는 탑승자에게 보다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가격은 S80 D4가 55,800,000원, S80 D4 프리미엄과 S80 T5프리미엄은 58,300,000원이다. (VAT 포함)

     

    ▶프리미엄 에스테이트 V60 – 1종 출시

    R-Design(알-디자인) 패키지가 추가된 V60 D4 R-Design도 출시했다. 알-디자인은 기존 모델의 내/외관 디자인을 더욱 스포티하고 다이내믹하게 변화시킨 모델로, V60의 실용성에 알-디자인 전용 사이드 미러캡, 리어 디퓨저, 블랙 루프 레일, 듀얼 배기 파이프와 18인치 다이아몬드 커팅 휠 등 알-디자인 패키지를 통해 세련된 감각을 더했다.

     

    여기에 D5급 이상에 적용되는 인텔리 세이프 시스템과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의 첨단 안전 및 편의장치도 대거 적용했다. 복합연비 역시 15.8km/l(고속도로 연비 19.1km/l)로 기존 모델 대비 13% 향상됐다. 가격은 55,100,000원이다. (VAT포함)

     

    ▶크로스 컨트리 XC60과 XC70 – 각 1종 출시

    크로스 컨트리(XC) 라인업에는 XC60 D4와 XC70 D4를 출시했다. 신형 엔진과 8단 변속기의 조화를 통해 XC60 D4의 연료 효율성은 14.8km/l(고속도로 연비 17.1km/l)으로, 기존 모델보다 무려 26% 향상 되었으며, XC70 D4 역시 14.5km/l(고속도로 연비 16.3km/l)를 기록, 크로스 컨트리임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연료 효율성을 실현했다.

     

    두 모델 모두 뛰어난 적재공간은 물론, 뒷좌석 어린이의 안전을 돕는 2단 부스터 시트를 비롯해 실내 공기 청정 시스템(IAQS), 클린존 인테리어 시스템(CZIP) 등을 갖춰 자녀를 둔 가족 단위의 고객들의 큰 관심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가격은 XC60 D4가 57,200,000원, XC70 D4가 57,800,000원이다. (VAT포함)

     

    <사진: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 모델 XC70(왼쪽) S60(오른쪽)>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 자세히 보기

    - 신형 4기통 엔진에 8단 기어트로닉 변속기 탑재된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 모델 8종 전격 출시, 프리미엄 라인 추가 등 고객 선택의 폭 넓혀
    - 동급 최고 수준의 파워풀한 주행성능은 물론, 모델에 따라 최대 26% 연료 효율성 향상
    - 시티 세이프티,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등 첨단 안전 및 편의 시스템도 그대로 갖춰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