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및 이벤트
  • 왓 카(What Car?) - 2011 Car of the Year’ 안전부문 수상

    2011-01-19

    볼보자동차코리아(www.volvocars.co.kr)는 새로운 첨단 안전시스템인 ‘보행자 추돌방지 시스템(Pedestrain Detection with Full Auto Break)’이 영국의 자동차 전문지 왓카(What Car?)에서 선정한 ‘2011 Car of the Year ? 안전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볼보자동차의 보행자 추돌 방지 시스템은 보행자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끊임 없는 노력으로 심사위원단을 사로잡았다. 왓카(What Car?) 편집장 스티브 파울러(Steve Fowler)는 “운전자를 넘어 보행자의 안전까지 고려한 세계최초의 보행자 추돌 방지 시스템은, 그 취지와 노력만으로도 상을 받을만한 충분한 자격이 있다”고 호평했다.

    보행자 추돌 방지 시스템은 차량에 장착된 레이더와 카메라 시스템이 차량 전방의 도로 상황을 지속적으로 감시하며, 차량이 보행자에 근접하여 사고가 예측됨에도 불구하고 운전자가 이에 반응하지 않을 경우 강력한 사운드와 함께 시각적인 경고를 해준다. 나아가 보행자와의 추돌이 임박한 긴급 상황의 경우, 풀 브레이킹으로 차량을 자동으로 정지시켜 보행자를 보호한다.

    볼보의 보행자 추돌 방지 시스템은 한층 다이내믹해진 주행성능과 스포티한 스타일을 자랑하는 The All-New Volvo S60에 장작되어 있으며, 오는 3월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김철호 대표는 “세계 최초의 보행자 추돌 방지 시스템은 안전 분야를 끊임없이 개척해 나가고 있는 볼보의 강력한 의지”라며, “앞으로도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운전자와 보행자의 안전을 지켜주는 획기적인 능동적인 안전 시스템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 세계최초 보행자 추돌방지 시스템, 英 전문지 ‘Car of the Year’ 안전부문 선정
    - 보행자의 안전까지 생각하는 볼보자동차의 안전 노력 인정 받아
    - The All-New Volvo S60에 최초 도입, 오는 3월 국내 출시 예정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