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및 이벤트
  • 볼보자동차 ‘S60’, ‘V60’ 2010 올해의 차 최종후보 등극

    2010-11-04

    볼보자동차코리아(www.volvocars.co.kr)는 The All-New S60과 The New V60이 세계적인 자동차 어워드 ‘car of the year’에서 선정한 ‘2011년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올랐다고 밝혔다.

    ‘2011 올해의 차’는 유럽 시장에서 판매되거나 곧 판매될 예정인 신차들 중 연간 판매량이 5천대를 넘을 것으로 예상되는 모델들을 대상으로 펼쳐진다. 이번 어워드에서 볼보 The All-New S60과 The New V60은 볼보만의 고유한 기술력은 유지하면서 동시에 브랜드의 미래를 성공적으로 담아낸 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 3월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공식 데뷔 한 The All-New Volvo S60은 경쟁이 가장 치열한 세그먼트 중 하나인 CD프리미엄(컴팩트 프리미엄) 세그먼트를 겨냥한 볼보의 전략 모델이다. 2세대 풀체인지를 통해 한층 다이내믹해진 주행성능과 스포티한 스타일로 새롭게 태어난 The All-New Volvo S60은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시각적으로 표현된 디자인이 특징이다.

    지난 파리모터쇼 이후 유럽 시장에 출시한 The New Volvo V60은 다이내믹한 주행성능과 스포티한 스타일로 빚어진 모델이다. 왜건임에도 쿠페에 가깝게 표현된 디자인과 넉넉한 공간이 특징이다.

    두 모델 모두 터보 엔진으로 드라이빙 성능을 높이는 동시에 ‘보행자 추돌방지 시스템’과 같은 볼보만의 안전 철학이 담긴 각종 안전시스템을 대거 탑재했다 또한 부드러워진 숄더라인, 날렵해진 헤드램프 등 볼보의 미래 디자인 DNA를 담고 있다. 한국 시장에는 내년 출시할 예정이다.

    ‘2011 올해의 차’의 심사는 유럽 23개국에서 선정된 59명의 자동차 전문기자에 의해 진행되었다. 약 12개월의 심사기간을 거쳐 1차 41개 모델들이 선정되었으며, 지난 2일 The All-New S60과 The New V60을 포함한 최종 7개 모델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본 어워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대회 홈페이지(www.caroftheyear.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김철호 대표는 “볼보의 새로운 전략 모델들이 벌써부터 권위 있는 평가 기간에 의해 호평을 받게 된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며, “전 세계 시장에서 많은 고객들에게 높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1년간의 심사 과정을 통해, 41대의 경쟁 모델 중 상위 7개 모델에 뽑혀
    - 뛰어난 주행능력, 새로운 디자인 DNA, 첨단 안전장치 등 고루 담아
    - The All-New S60과 The New V60 모두 2011년 한국 시장 전격 출시 예정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