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코리아,
2015년 42.4% 성장하며 역대 최다 판매 달성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2015년 총 4,238대를 판매해 전년 대비 42.4% 성장했다고 밝혔다. 2,976대로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던 2014년에 이어, 2년 연속 최고 실적을 갈아치우며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2015년도 수입차 시장은 전년 대비 24.2% 성장한 가운데, 비독일계 브랜드의 약진이 두드러졌다. 이 중에서도 볼보자동차가 크로스컨트리 3종 외 주력 모델의 신차 없이 이뤄낸 성과여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베스트셀링 모델은 총 1,122대가 팔리며 전년 대비 61.2% 성장한 다이내믹 스포츠 세단 S60이다. S60 외에 프리미엄 해치백 V40 과 대표 SUV인XC60이 볼보의 성장을 이끌었다. V40은 총 789대, XC60은 총 776대를 판매, 전년 대비 각각 57.4%, 73.6% 성장하며 국내 시장에서 핵심 전략모델로 부상했다.

젊어진 고객층도 눈여겨볼 만하다. 대표 모델 3종을 중심으로 30대와 40대 고객 비중이 전년 대비 각각 61.9%, 52.1% 증가했다. 수입차 전체 시장 30대와 40대 성장률인 26.6%와 26.3%보다 2배 이상 많다. ‘드라이브-이’ 파워트레인으로 향상된 효율성과 성능, 볼보만의 절제미가 돋보이는 스칸디나비안 디자인 등이 젊은 층에 어필하고 있다는 평가다.

볼보자동차는 기존 인기 차량으로부터 새로운 세그먼트로 탄생시킨 크로스컨트리 라인업의 기대 이상의 실적을 달성한 것에도 주목했다. 가족을 중시하고 여가 문화가 발달한 스웨덴을 배경으로 발전한 볼보만이 만들 수 있는 독특한 세그먼트 차량이 국내 고객들에게도 통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 해 서비스 부문에서도 큰 성과를 이뤘다. 품질에 대한 자신감을 보여주는 동시에, 고객 성원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업계 최장·최고 수준의 서비스 패키지를 선보이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무상 보증기간을 수입차 업계 최장 수준인 5년 또는 10만 km까지 연장 제공(기존 3년 또는 6만km)하고 해당 기간 동안 브레이크 패드 등의 소모성 부품도 무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현대인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크로스컨트리가 선전했고, 다이내믹 디자인에 대한 3040 고객이 반응하고 있다는 점이 고무적”이라며 “올해 중대형 급의 신차 출시를 앞둔 상황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한 해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볼보자동차코리아는 국내 예정된 신차 중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는 럭셔리 SUV ‘All New XC90’을 상반기에 출시한다. 또, 하반기에는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the New S90’이 대기 중이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중대형급 럭셔리 차량의 출시로 프리미엄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해, 2016년에도 업계 평균 성장률을 상회하는 고공 성장을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OUR INNOVATIONS

볼보는 사람이 중심인 차를 만듭니다. 사람들의 삶을 더욱 편안하게 만들 수 있는 기술과 혁신을 추구합니다. 더욱 진보한 효율성과 안전성을 경험할 수 있는 Drive-E, 인텔리세이프. 바로 당신을 위한 혁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