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플래그십 SUV ‘The All-New XC90’,
‘2017 올해의 SUV’ 2관왕

볼보자동차 플래그십 SUV ‘The All-New XC90’,
‘2017 올해의 SUV’ 2관왕

볼보자동차(대표 이윤모)의 The All-New XC90이 한국자동차기자협회와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주관의 ‘2017 올해의 차’에서 각각 '올해의 SUV' 부문을 수상하며 2관왕에 올랐다.

지난 해 7월 국내 공식 출시한 올 뉴 XC90은 새로워진 볼보자동차의 미래를 이끄는 플래그십 SUV로, 사람 중심의 스칸디나비안 디자인과 효율적인 파워트레인이 완벽한 조화를 이룬 볼보자동차의 혁신 모델이다. 볼보의 기술이 총 집약된 올 뉴 XC90은 우수한 성능은 물론 타 모델을 압도하는 최고 사양의 안전과 편의 시스템을 갖춰 국내 럭셔리 SUV시장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에서 선정하는 ‘2017 올해의 차’는 2016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출시된 차량을 대상으로 차량의 가격대비 가치, 성능, 편의성 및 사양, 디자인 및 감성, 안전성, 연료 효율성 등을 종합 평가해 수상작을 결정한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에 따르면, 올 뉴 XC90은 68점 이상을 획득, 최종 후보에 오른 메르세데스 벤츠의 GLE와 GLS를 따돌렸다. 심사에 참가한 미디어단에 최고 수준의 상품성을 갖춘 SUV 차량으로 호평 받기도 했다.

이와 함께, 올 뉴 XC90은 지난 1월 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주관하는 '2017 올해의 차'에서 내∙외관 디자인, 인포테인먼트, 달리기 성능 등 모든 분야에서 걸쳐 높은 평가를 받으며 ‘올해의 SUV’로 선정된 바 있다.

이러한 올 뉴XC90의 혁신적인 디자인과 상품성은 이미 수많은 세계적인 어워드 수상을 통해 해외 전문가와 미디어에게 인정 받았다. 2015년 글로벌 무대에 출시한 이후, ‘2016 북미 올해의 트럭(North American Truck of the Year)’과 ‘2015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5 오토익스프레스 올해의 차’, ‘2016 영국 올해의 SUV’ 등 총 133개의 어워드를 수상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이사는 “'올해의 SUV'의 수상은 치열한 국내 럭셔리 SUV 시장에서 올뉴 XC90의 상품성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이라며, “상반기 출시되는 크로스컨트리 등 향후 출시되는 모델을 통해서도 ’사람’을 중심에 두는 볼보자동차의 브랜드 철학을 실천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OUR INNOVATIONS

볼보는 사람이 중심인 차를 만듭니다. 사람들의 삶을 더욱 편안하게 만들 수 있는 기술과 혁신을 추구합니다. 더욱 진보한 효율성과 안전성을 경험할 수 있는 Drive-E, 인텔리세이프. 바로 당신을 위한 혁신입니다.